북하우스CI
로그인회원가입 사이트맵  
 
북하우스 책들 타이틀
분야별
소설 분야
비소설 분야
가정 분야
여행 취미 분야
과학 분야
어린이 분야
어학 분야
어학 분야
어학 분야
북하우스 브랜드
해나무 브랜드
롱테일북스 브랜드
키득키득 브랜드
 
Search

  홈 > 북하우스 책들 > 전체


 
책은 도끼다
부제목 : 박웅현 인문학 강독회
지은이 : 박웅현
쪽수 : 320
판형 : 152*224
발행일 : 2011년 10월 10일
가격 : 16,000원
ISBN : 978-89-5605-546-6


책소개 작가소개 작가소개  


책소개
 

인문학으로 광고하는 박웅현이 들려주는

풍요로운 삶을 위한 깊이 있는 책 읽기의 정수!

 

넥타이와 청바지는 평등하다’,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 ‘사람을 향합니다’, ‘진심이 짓는다’, ‘생각이 에너지다등 인간을 향한 따뜻한 시선이 담긴 가치 지향적 광고를 만들며 인문학으로 광고하는광고인으로서 자신만의 독보적인 스타일을 구축한 박웅현. 그는 말한다. 창의력의 전장인 광고계에서 30여 년간 광고를 만들 수 있었던 바탕에는 인문학이 있었고, 그 중심에는 이 있었다고. 책을 통해 얻은 예민해진 촉수가 자신의 생업을 도왔다고. 책은 도끼다인문학적 깊이가 느껴지면서도 사람들의 마음에 깊은 울림을 남긴 광고를 만들어온 저자가 자신의 창의성과 감성을 일깨웠던, 이제는 고전으로 손꼽히는 책들을 소개하는 인문교양서이다.

 

책은 도끼다에 등장하는 책들의 장르는 그 스펙트럼이 다양하다. , 소설, 에세이를 비롯해 과학서, 미술사책, 경전 해설서까지 고루 언급함으로써 문학뿐 아니라 철학, 과학, 예술 분야의 이야기 속으로도 독자들을 쉽고 흥미롭게 안내한다. 무엇보다 저자는 책 읽기를 통해 나날의 삶이 풍요롭고 행복해졌다고 고백한다. 김훈, 최인훈, 이철수, 김화영, 손철주, 오주석, 법정 스님부터 밀란 쿤데라, 레프 톨스토이, 알랭 드 보통, 장 그르니에, 알베르 카뮈, 니코스 카잔차키스에 이르기까지 시대와 지역을 뛰어넘어 저자가 매혹됐던 작가들의 이야기와 그들의 문장을 따라 읽어가다 보면, 무뎌졌던 우리의 감각과 시선이 한층 새롭게 깨어나고 확장됨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내가 읽은 책들은 나의 도끼였다. 나의 얼어붙은 감성을 깨트리고 잠자던 세포를 깨우는 도끼. 도끼 자국들은 내 머릿속에 선명한 흔적을 남겼다. 어찌 있겠는가? 한 줄 한 줄 읽을 때마다 쩌렁쩌렁 울리던, 그 얼음이 깨지는 소리를.” _(저자의 말 울림의 공유중에서)

 

 

책은 얼어붙은 감수성을 깨는 도끼가 돼야 한다.”

 

박웅현만의 들여다보기 독법으로 발견해낸

얼어붙은 감수성을 깨뜨리는 우리 시대의 도끼

 

이 책은 20112월부터 그해 6월까지 약 4개월 동안 경기창조학교에서 이루어진 책 들여다보기; I was moved by’라는 이름의 강독회 내용을 토대로 만들어졌다. 강독회를 진행해나가는 동안 저자는 자신이 어떤 방식으로 책을 읽어나가는지, 어떤 문장에 감탄하며 밑줄을 그었는지, 책 읽기를 통해 얻은 감동과 새로운 시선이 자신이 하는 일과 삶에 어떤 영향을 끼쳤는지를 청중들과 자유롭게 소통하며 전달해나갔다.

 

저자는 책을 많이읽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한 권을 읽더라도 깊게읽는 것이 중요하다고 이야기한다. 더불어서 책을 읽으면서 좋았던 부분들, 감동받은 부분들에 밑줄을 긋고, 밑줄 그은 문장들을 다시 한 번 따로 정리해놓는 자신만의 독법을 소개한다. 그는 자신만의 독법을 독자들에게 강요하지 않는다. 다만, 독자들 스스로가 자신에게 울림을 주었던 책들을 찾아보고, 저마다의 독법을 만들어나가기를 권유한다. 나에게 울림을 준 것을 천천히 들여다보는 일, 별것 아닌 것처럼 보이는 일상에 귀를 기울이는 일, 그것이 바로 창의성의 씨앗이라고 이야기하며.

 

결국 창의성과 아이디어의 바탕이 되는 것은 일상입니다. () 답은 일상 속에 있습니다. 나한테 모든 것들이 말을 걸고 있어요. 하지만 대부분 들을 마음이 없죠. 그런데 들을 마음이 생겼다면, 그 사람은 창의적인 사람입니다. 두 시간 강의에서, 한 권의 책으로 제가 가르칠 건 아무것도 없습니다. , 여러분 안에 씨앗이 들어갔으면 좋겠습니다. 그래서 나한테 울림을 줬던 것들이 무엇인지 찾아봤으면 좋겠습니다. 그것이 바로 창의성입니다.” _(1시작은 울림이다중에서)

 

 

독자들의 사랑과 호응으로 쌓아올린 책은 도끼다의 기록들

 

- 201110, 출간 즉시 4대 온라인 서점 인문 베스트셀러 1

- 20166, 100쇄 돌파

(박웅현 작가의 또 다른 저서 여덟 단어201511, 100쇄 돌파)

- 삼성경제연구소 선정 CEO가 휴가 때 읽을 책

- 국립중앙도서관 추천 도서

- 서울도서관 대출 순위 3년 연속 TOP 10 (2015~2017)

- 네이버 선정 오늘의 책

- 대한출판문화협회 선정 올해의 청소년 도서

- LG, 기업은행 등 대기업 임직원 추천 도서

 

책은 도끼다에 쏟아진 언론의 찬사!

 

일반인이 인문학에 쉽게 접근하도록 도왔던 이 책은 출간 6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현역이다. _<조선일보>(2017년 서울도서관 대출 순위 TOP 10 분석 기사 중)

 

책을 읽을 때 한 문장 한 문장 꼭꼭 눌러 읽는다는 저자 특유의 독법이 인상적이다. 책장에 꽂아뒀던 책을 다시 펴게 하고, 읽지 않은 책들은 사봐야겠다고 마음먹게 한다. 이 모두가 카피라이터인 저자의 예민한 촉수가 기민하게 움직인 결과이다. _<중앙일보>

 

대부분의 책에 대한 책들이 많이 읽기, 다양하게 읽기를 강조하고 있는 반면, 책은 도끼다는 단 몇 권을 읽더라도 깊이 읽기가 훨씬 중요하다고 강조한다. 저자는 독서의 궁극적인 목표는 풍요로운 삶이라고 말하며 어떤 책을 읽더라도 그 속에 담긴 울림을 느낄 수 있도록 깊게 보고 느끼라고 제안한다. 뛰어난 광고인의 능력과 감각을 훔쳐내고 싶은 사람들에게 더없이 흥미로운 책이다. _<한겨레>

 

책은 도끼다는 대한민국 광고계를 대표하며 창의성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한 저자가 자신의 창의성을 일깨운 책들을 소개하고 있는 책이다. 아이디어를 전파, 창의력을 안테나에 비유하면 이 책은 깊이 있는 책 읽기가 우리 주위에 있는 수많은 아이디어를 잡아채는 좋은 안테나를 가지는 방법임을 설득력 있게 전달한다. _<경향신문>

 


목차
 

저자의 말

 

1강 시작은 울림이다

- 이철수, 산벚나무, 꽃피었는데』 『이렇게 좋은 날』 『마른풀의 노래

- 최인훈, 광장

- 이오덕, 나도 쓸모 있을걸

 

2강 김훈의 힘, 들여다보기

- 김훈, 자전거 여행 1, 2』 『바다의 기별』 『너는 어느 쪽이냐고 묻는 말들에 대하여

 

3강 알랭 드 보통의 사랑에 대한 통찰

- 알랭 드 보통, 왜 나는 너를 사랑하는가』 『우리는 사랑일까』 『불안』 『프루스트를 좋아하세요

- 오스카 와일드, 도리언 그레이의 초상

 

4강 햇살의 철학, 지중해의 문학

- 김화영, 시간의 파도로 지은 성

- 니코스 카잔차키스, 그리스인 조르바

- 알베르 카뮈, 이방인

- 장 그르니에,

 

5강 결코 가볍지 않은 사랑,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 밀란 쿤데라,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6장 불안과 외로움에서 당신을 지켜주리니, 안나 카레니나

- 레프 톨스토이, 안나 카레니나 1, 2, 3

 

7강 삶의 속도를 늦추고 바라보다

- 오주석, 오주석의 옛 그림 읽기의 즐거움 1, 2

- 손철주, 인생이 그림 같다

- 법정, 살아 있는 것들은 다 행복하라

- 프리초프 카프라, 현대 물리학과 동양사상

- 한형조, 붓다의 치명적 농담

 

 

강의실을 나서며



목록보기
 
북하우스 로고 출판사 소개오시는 길이벤트문의 COPYRIGHT 2009 BOOKHOUSE.CO.KR ALL RIGHTS RESERVED 문학동네출판그룹
㈜ 북하우스퍼블리셔스| 등록번호: 208-81-24702 | 대표자: 김정순 | 대표번호: 02-3144-3123